대한불교조계종 원각사 대한불교조계종 원각사

 
홈 > 참여마당 > 자유게시판

 
작성일 : 15-04-01 23:56
아상(我 相) 목나 2007.02.03

 

 

중생은 아상이 있기에  

그 보는 바가 지혜롭지 못하다.

지혜롭지 못하기에 그 행동하는 바가 어리석다

어리석은 탓에 장애와 괴로움이 생기나니

이법은 본래 높지도 낮지도 않는것

그대가 스스로 교만을 일으키고 있다.

 

네가 만일 아만을 보이면

너의 어리석음을 보이는 것

어리석은 자 스스로 높이려 하나 도리어 낮아지고

무지한자 스스로 자랑하나 도리어 천해진다.

 

이법은 본래 평등하여

미물과 풀 하나 돌까지

생명은 나와 같은 것

이세상에서 천한 것은 교만일 뿐

그밖에 무시할 것 없나니

모든 만물을 나와 같이 보라.

 

그러면 곧 나로부터 해탈이다.

나의 해탈 이면 모든 속박으로부터 해탈이다